[서울의대] 제1차 의료공공성 심포지엄 개최

박선재 기자(sunjaepark@monews.co.kr )

서울의대(학장 강대희)와 서울대병원(원장 서창석)이 30일 오후 2시 서울대병원 의학연구혁신센터 서성환연구홀에서 ´제1차 의료공공성 강화를 위한 국가과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대통령 공약 중 보건의료계 전문성과 심도 있는 논의가 필요한 분야인 ▲공공병원 거버넌스와 일자리 ▲어린이 의료 질 향상과 중증질환 관리체계 ▲재난의료 제공체계 ▲환경 위기 대응을 위한 보건복지부 역할 과제를 다루고 이후 각 주제별 토론이 이어진다.

첫째로´공공성 강화를 위한 공공병원 거버넌스와 일자리´를 주제로 권용진 서울대학교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 교수가 발표하고 윤희숙 한국개발연구원(KDI) 국제정책대학원대학교 교수, 이진용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한다.

´어린이 의료질 향상과 중증질환 관리체계´를 주제로 조태준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장이 발표하고 남상욱 부산대학교어린이병원장, 안상호 한국선천성심장병환우회 대표가 토론자로 참여한다.

´재난의료 제공체계 구축방안´을 주제로 신상도 서울의대 교수가 발표하고 홍은석 울산대병원 응급의학과 교수, 김철중 조선일보 기자가 토론자로 참여한다.

마지막으로 ´환경 위기 대응을 위한 보건복지부의 역할´을 주제로 김경남 서울대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 교수가 발표하고 김창수 연세의대 교수, 홍수종 서울아산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한다.

원문보기: http://www.monews.co.kr/news/articlePrint.html?idxno=101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