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한국의대·의전원협회 학술대회 개최

- 11월 10일(금) ´Academic Medicine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개최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이사장 한희철, 이하 KAMC)는 ´2017 한국의대·의전원협회 학술대회´를 오는 10(금) 오전 10시부터 웨스틴 조선 호텔(중구 소공동 소재)에서 개최한다.

"Academic Medicine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열리는 본 학술대회는 해외 및 국내 연사의 강연과 교육·교수·학생·평가 4개 위원회별 주관 세션으로 구성되며, 전국 의대·의전원 학장을 비롯한 교수와 의학교육 관계자가 참석한다.

Academic Medicine은 최고수준의 의료제공을 위하여 의학이 추구해야 하는 교육, 연구, 진료(봉사)를 아우르는 의학계 시스템을 의미하며, 분절된 시스템으로 교육, 연구, 진료의 불균형을 안고 있는 한국 의사 양성 체계를 해결할 수 있는 실마리를 제공할 수 있는 의학계 시스템이다.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Acadmic Medicine의 정확한 개념을 정립하고 올바른 한국 의학의 전승과 미래 의학으로의 준비를 하고자 한다.

1부에서는 미국의과대학협회(Association of American Medical Colleges)에서 Chief Academic Officer로 재임 중인 Dr.Prescott이 "Supporting the Academic Mission in Medicine: Perspective from the United States"를 주제로 발표하며, 미국의 Academic Medicine의 현황을 살펴볼 수 있다.

2부에서는 Academic Medicine의 활성화 방안에 대하여 ´Academic Medicine의 개념과 필요성´을 주제로 권복규 교수(이화의대, 의학교육학교실)가 강의하며, 이러한 개념을 우리나라에 적용할 수 있도록 ´우리나라 Academic Medicine의 과거, 현재, 미래´에 대하여 신좌섭 교수(서울의대,의학교육학교실)가 발표한다.

이어 대한의사협회 이혜연 학술이사, 대한병원협회 이혜란 부회장, 대한의학회 이길연 수련교육위원, 보건복지부 권근용 사무관이 패널토론자로 참여하여 우리나라 Academic Medicine의 정착을 위한 의학연구 및 의사 양성 교육의 바람직한 방향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3부에는 △교육 △교수 △학생 △평가 등 4개 분야별 세션을 개최한다. 교육 세션은 ´한국형 미래 의학교육과정 ´을 주제로 한국형 통합임상실습에 대해서 다룬다. 교수 세션에서는 ´의과대학 교수의 정체성 재 개념화´를 주제로 우리나라 의과대학의 교수의 이상과 현실 사이에서 정체성을 정립할 예정이다. 학생 세션은 ´의과대학생 진로지도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의대생을 위한 실제적인 진로 탐색 방안을 논의한다. ´종합평가를 통한 기초의학 역량 강화´를 주제로 열리는 평가 세션에서는 기초의학 교육을 위하여 종합평가의 발전 방향과 활용 방안을 모색해본다.

참가를 희망하는 자는 아래 신청서를 내려받아 kamc@kamc.kr로 보내면 된다. 등록비는 교수 5만원, 연구원 3만원, 학생 무료이며 현장 등록도 가능하다. 문의사항은 02-794-6366으로 하면 된다.

참가신청서 DOWNLOAD

2017 한국의대·의전원협회 학술대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