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의대 정원 증원 관련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 입장문

조회수 : 626회

이름 :

2024-01-09 11:09:05

의과대학 정원 증원 관련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 입장문


  최근 불거진 필수의료, 지역의료의 위기는 지속적인 저수가정책,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의료전달체계, 기형적으로 확장된 실손보험 체계 등 장기간 축적된 구조적인 문제에 기인하며 의사정원은 문제의 본질이 아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40개 의과대학은 정부의 “필수의료 확충전략”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의과대학 증원 수요조사에 임하였고, 정부의 요구에 맞추어 최대 수용가능한 학생수를 제출한 바 있다.

 

  정부와 일부 언론은 수요조사의 단순합산이 증원 규모를 결정하는 듯이 여론몰이를 하고 있으나 이 숫자는 참고사항일 뿐 논의의 출발이 되어서는 곤란하며, 총 증원 규모는 의학교육의 질저하를 예방하고 교육현장의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매우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는 교육자원의 확충과 이에 대한 재정투입이 불투명한 상황에서 2025학년도 입학정원에 반영할 수 있는 증원 규모는 40개 의과대학에서 2000년 감축하였던 350명 수준이 적절하다고 판단하며, 향후 의료인력의 수급양상과 필수의료 확충의 가시적인 성과를 지켜보며 추가적인 조정 논의가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2024. 1. 9.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